첫인상 결정요인 – 외모아닌 표정 1위

 

첫인상 결정 요인, 외모 아닌 ‘표정’이 1위

 
사진=임셩균 기자

첫인상을 결정하는 요인은 무엇일까.

취업포털 잡코리아가 남녀직장인 822명을 대상으로 ‘직장 혹은 거래처나 동료 사이 첫인상을 결정하는 요인’을 조사한 결과(+복수응답) ‘표정(74.5%)’이 1위를 차지했다.  이어 ‘외모의 준수한 정도(잘생기거나 못생긴 정도 49.4%)’, ‘차림새(옷차림, 화장, 헤어스타일 등 40.0%)’, ‘어투와 자주 사용하는 용어 등'(32.1%), 체격(과체중이거나 마른 정도_24.5%), 목소리톤 (18.1%) 등 순이었다.

또 “거래처나 동료와의 첫인상이 유지되는 편입니까? 일하면서 바뀌는 편입니까?”를 물은 결과 ‘유지되는 편’이 54.4%로 ‘일하면서 바뀌는 편(45.6%)’보다 높았다.  성별로는 남성이 ‘유지되는 편’이라는 답변이 62.7%로 ‘일하면서 바뀌는 편(37.3%)보다 많았지만 여성 직장인은 ‘일하면서 바뀌는 편’이 55.4%로 ‘유지되는 편(44.6%)’보다 높게 나타났다.

[스타일M 이아영 기자 ]

Joyce Kim - My Channel  Jacket  Color